가볼만한 해외여행지 찾기_네팔 국가정보

 

아시아 > 네팔

카트만두| 카트만두 주변지역| 카트만두 외곽지역| 포카라| 룸비니| 치트완| 히말라야산맥| 박타푸르지역| 파탄지역| 그외 가볼만한곳

 

 

 

 

 

 

약 800km의 히말라야가 펼쳐져 세계의 지붕이라 불리우는 네팔은 세계 10대 고봉중 8개와 7,650m이상이 넘는 봉우리가 50 개 넘게 존재하는 자연적 경이가 넘치는 나라이며, 각기 문화와 언어가 다른 60여 개 종족의 소수민족으로 구성된 국가이다.

 

 

 

 

현재 세계유일의 힌두왕국이며 석가모니의 탄생지로 불교 문화의 모태이기도 한 이곳은 히말라야의 만년설과 불교와 힌두교의 성지 인 까닭에 많은 산악인들과 종교순례자, 여행객들이 이곳을 찾고 있다.  

 

네팔은 카트만두 분지의 네왈리족에게서 4세기에 리차비 왕조 가 성립되었고, 말라 왕조가 번영을 누린 15-18세기 후반에는 대승 불교를 비롯한 종교문화가 발전되었다.

오늘날의 네팔 왕국의 모습은 18세기 후반 구르카 족의 나라야니1 세의 통일전쟁으로 말미암은 것이나, 1814년 동인도 회사와 구르카족과의 전쟁에서 패함으로 시킴지역등을 빼앗기는 시련을 겪었다.

 

또한, 네팔은 라나 가문이 국정을 장악했던 1864년부터 약 104년 동안 쇄국의 시기를 맞았다. 이 당시 대다수 국민이 교육의 기회를 박탈 당하는등 수모를 겪어야 했는데, 인도등 나라 안팎에서 정권 교체의 노력에 힘씀으로 1950년 다시 왕정이 복귀되었다. 이후 국왕을 중심으로 한 네팔식 민주주의 판차야트 제도가 도입되었으나1972년 시작으로 지식층과 학생들의 불만이 고조되었고 급기야 1990년 유혈사태로까지 이어져 판차야트 제도 폐지와 왕의 국정 불간섭등 사태수습에 들어갔으나 민주화 진통의 역사가 길지 않은 만큼 아직까지도 힘겨운 과도기에 놓여있다.

 

그러나 이러한 정치적 혼란에도 불구하고 네팔은, 히말라야라는 위대한 자연을 끌어안은 라이벌이 없는 드문 풍경의 빛의 땅이다.

티벳고원에 인접하면서 동서 800km에 이르는 영토, 북으로 최고봉 에베레스트에서 남으로 인도의 평야와 경계를 이루는 저지의 협곡, 다양한 기후로 형성된 광범위한 식물 생태계, 그에 준하는 문화의 다양성등, 일상사에 지친 현대인에게 이완의 즐거움과 여행의 진정 한 의미를 깨우쳐주는 곳임에 분명하다. 모든 계절의 제약없이 연일 관광객과 여행객이 끊이지 않는 이곳은 그들의 자연만큼이나 순수 하고 경건한 사람들이 종교와 민족을 뛰어넘은 조화로움속에 소박 하지만 다양하고 독특한 그들만의 삶을 건강하게 꾸려가고 있다.

 

 

 

국가개요

 

국가명 - 네팔왕국(Kindom of Nepal)

위치 - 서남아시아의 인도 및 중국(티베트)과 접경한 내륙국

면적 - 147.181평방킬로미터 (한반도의 약 2/3)

인구 - 약 2,315만명

위도 - 북위 27-30° / 경도 - 동경 80-88°

수도 - 카트만두(Kathmandu) - 인구 약130만명 (해발 고도 1,350m)

국민 - 네팔, 인도, 티벳, 구릉, 따망, 셀파족등의 다민족

언어 - 네팔어(공용어)외 70여개 소수 부족어(지식층, 영어구사)

 

 

 

지형

 

* 고산지대(히말라야) : 중생대에 형성,   에베레스트(8848m) ↔ 해발 4877m

* 구 릉 지 대 : 610m ↔ 4877m, 네팔 전체면적의 60%,   아열대ㆍ온대성기후 (카트만두)

* 평야지대(떠라이지역) : 남쪽으로 인도와 접경,   열대성기후(2/3가 농토), 인구의 44%거주

 

 

 

기후

 

네팔의 기후는 우리와 마찬가지로 4계절로 나누어진다.

* 겨울(12월-2월)     * 여름(3월-5월)     * 몬순(6월-8월)     * 가을(10월-11월)

여행하기에 가장 좋은 시기는 가을인 9월말~ 12월로 이 기간 중에 는 맑은 날씨를 보이며 전망도 좋고 트레킹 하기에도 좋은 최적의 날씨 가 계속된다. 겨울인 12~2월도 비교적 좋은 날씨를 보이지만 추위에 대비한 두꺼운 복장을 준비해야하며 여름철인 7~ 8월은 본격적인 우기이지만 비는 매일 한두차례 적당량이 오므로 잠시 비를 피하여 트레킹을 할 수 있으며 만년설의 파노라마를 매일 기대할 수는 없으나 화려한 신록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시기이다.1000~2000m 사이의 정글지대에서는 거머리(네팔어로 주가)를 조심해 야 한다. 복장은 계절에 따라 다르지만 여름이 아니라면 얇은 옷과 두터운 옷을 같이 준비하는 것이 좋다. 트레킹을 하려는 사람들은 더욱 그러하며, 카트만두나 포카라에서도 저렴한 비용에 옷과 장비 를 구입할 수 있다.

 

 

 

 

국조/국화

 

impean Pheasant (Danfe) - 푸른 꿩,  Rhododendron Arboreum (Lali Gurans) - 진달래

 

 

 

시차

 

한국보다 3시간 15분 늦다.(한국 정오일 때, 네팔은 오전 8:45)    인도보다는 15분 빠르다.

 

 

 

통화/환전

 

네팔의 화폐단위는 네팔루피(Rs:Rupee)이며 1Rs=100파이사(P:Paisa) 이다. 동전도 있으나 잘 통용되지 않고 지폐는 1, 2, 5, 10, 20, 50, 100, 500, 1000루피의 5가지이며 20루피 이하 짜리가 가장 많이 쓰인다. 지폐앞면에는 국왕의 초상화와 대표적인 사원, 산 등이 그려져 있고, 라스트라(중앙은행)은행 총재의 싸인은 총재가 바뀔때마다 바뀐다.

 

환전은 은행이나 사설 환전소, 공항, 호텔등지에서 쉽게 할 수 있으며, 은행에서는 약간의 수수료를 부과하지만 사설 환전소에서는 수수료가 없는 경우가 많다. 가장 많이 통용되는 외국화폐는 미국달러 와 인도루피이다. 특히 인도루피는 별도의 환전없이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여행자 수표(T/C)도 은행에서 쉽게 환전할 수 있으며 신용카드 이용도 편리한 편이다. 은행에서 환전했을 경우에는 환전 영수증을 보관해 두어야만 네팔 출국시 영수증에 기재된 금액의 15%까지 남 은 루피를 재 환전 받을 수 있다.

* US$1 = Rs 78 Rs1 = 17원

 

 

 

전압

 

220볼트, 50HZ, 3P콘센트(한국 전자제품 그대로 사용)

 

 

 

통관

 

네팔에서는 소를 신으로 숭배하고 있어 쇠고기류 제품 반입시 Beef라고 명시된 글자를 지우거나 타 종류의 고기류임을 증명해 보여야하며 혐오식품인 웅담, 사향, 뿔 종류 등은 반출이 금지된 품목이므로 주의를 요하며 진품이 아닌 모조품들이 성행하고 있다.

 

또 불상 및 돌 조각들은 네팔 정부에서 발행하는 모조품임을 증명하는 인정서를 취득 후 세관에 제출해야 한다. 외국인에게는 비교적 관대하나 카메라 와 보석류등의 고가품은 입국시 신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유의사항

 

일반적으로 치안상태는 양호한 편이나 대도시 이외의 지역을 여행할 때에는 신변 안전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특히 트레킹지역에서 여성혼자 여행할 경우 소지품분실, 도난 사례가 발생할 수 있으며 신변에 위협을 느낄 수도 있으니 다수 인원으로 구성된 팀과 함께 동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여행자가 스스로 자기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네팔 사람들은 긍정의 표시를 할 때 머리를 아래위로 흔들지 않고 좌우를 흔들어 부정을 표시한 것처럼 보일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하며 인사를 할 때는 불교식으로 두손을 모아 합장을 한다. 또 머리를 때리거나 신체 일부분을 발로 차는 겨우 모욕으로 받아들이므로 주의해야한다. 일반적으로 네팔인들은 순박하며 외국인에 대해 호의적이나 최근 한국에서 불법 취업을 한 경험이 있는 젊은층 일부는 한국에서 흔히 쓰이는 욕 종류를 대부분 알고 있어 주의를 요한다.

 

 

 

 

흔히들 네팔하면 가장 먼저 히말라야를 떠올립니다. 그래서인지 네팔은 산악국가라는 이미지를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네팔에는 웅장한 산들 외에도 때묻지 않은 풍부한 자연과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문화유산을 갖고 있습니다. 반경 20㎞안에 세계 문화유산이 7개나 있는 카트만두 분지에서는 네팔의 개성 강하고 깊이 있는 문화를 엿볼 수 있으며 포카라를 중심으로 산과 호수에 둘러싸인 중앙 네팔에서는 달콤한 휴식의 시간을 맛볼 수 있습니다. 네팔은 세계 최대의 자연 박물관이기도 합니다. 멸종 위기의 동식물이 서식하는 9개의 국립공원에서는 세계에서도 유수한 동식물의 보고로도 알려져있습니다. 네팔의 국토는 지구상의 0.1%밖에 지나지않지만,

      ① 온 세상의 꽃의 2%

  ② 온 세상의 조류의 8%(848종)

  ③ 지상의 포유류의 4%

  ④ 세계에서 15과에 분류되어 있는 나비 중 11과(500종 이상)

  ⑤ 600 종류의 원산 식물

  ⑥ 319 종류의 난초 - 이 모든 것들의 고향이기도 합니다..

트레킹이외에도 살아있는 자연을 느낄 수 있는 정글 사파리, 경비행기를 타고 에베레스트와 히말라야 산맥을 내려다 볼 수 있는 마운틴 플라이트, 하얀 물살을 가르는 래프팅,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번지점프 등의 흥미로운 레포츠를 통해서는 삶의 활기를 찾을 수 있도 있습니다. 여행자를 매료시키는 필요충분조건을 모두 갖춘 곳. 그곳에 네팔이 있습니다.

 

 

<출처-네팔관광청/Nepal Tourism Board>

 

 

 

 

 

Trip알고가자!는 해외 여행 정보를 알려주는 사이트로 회원 모집을 하지 않으며 따라서 개인정보를 수집하지 않습니다.

Trip알고가자!는 사이트 이용자에게 어떠한 형태로든 이용료나 수수료를 청구하지 않습니다.  

Trip알고가자!는 여행하기 좋은곳을 알려드리고자 할 뿐 모든 콘텐츠에 대해 어떠한 보증도 하지 않으며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본 웹사이트 콘텐츠의 소유권은 각각의 페이지에 출처가 명시된 관광청/블로거에 있습니다.

베스트 여행지, 유네스코 세계유산, 세계의 랜드마크 관련 콘텐츠의 공유를 원하실 경우 메일로 연락주시면 보내드립니다. Contact us  swbang@tripalgogaja.com